33번 확진자 다녀간 현대백화점 대구점..20일 오후 6시부터 임시 휴점 결정

이혜선 기자 승인 2020.02.20 23:39 의견 0
 

[한국정경신문=이혜선 기자]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된 현대백화점 대구점이 휴점을 결정했다.

현대백화점 대구점은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이 확인된 직후인 20일 오후 6시부터 임시 휴점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현대백화점 대구점 관계자는 "33번 확진자가 지난 15일 오후 1시경 매장을 방문했다는 사실이 보건 당국으로부터 확인돼 임시 휴점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 확산 방지와 고객·직원 안전을 위해 정부의 '사업장 신종 코로나 감염증 대응지침'에 따라 방역과 위생관리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며 "보건 당국과 협의 후 영업 재개 시기 등을 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