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최대 4배 연봉에 외국 기업으로..전기차 배터리 업계 기술 유출 우려
[한국정경신문=김동욱 기자] 전세계 전기차 배터리 업계 경쟁이 인재 쟁탈전으로 확산하는 모양새다. 중국, 유럽 등 배터리 업체들이 한국 인재들에게 국내 기업보다 2~4배 높은 수준의 연봉을 제시하면서 기술 유출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다.최근 독일 폴크스바겐과 배터리 합작사를 설립한다고 밝혀 주목받은 스웨덴 배
2019.09.15 12:14